WEST

‘7연무’ 샤바브 알아흘리, 중흥기 이끈 올러로이우 감독과 결별

샤바브 알아흘리 두바이가 코스민 올러로이우 감독과 결별했다.

샤바브 알아흘리는 3일(한국시간) 루마니아 출신 올러로이우 감독과 상호 합의 하에 계약을 해지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후임 감독으로는 마흐디 알리 전 아랍에리미트 국가대표팀 감독이 부임했다.

보도에 따르면 샤바브 알아흘리는 최근 리그와 컵대회를 포함해 7경기 연속 무승부를 기록한 책임을 물어 올러로이우 감독과 결별을 결정했다.

문창진이 활약하고 있는 알아흘리는 10라운드까지 진행된 2017-18시즌 현재 3승 6무 1패를 기록하고 있으며, 6회의 무승부를 최근 6경기에서 기록했다. 특히 이 6회의 무승부 경기에서 단 3골을 기록하며 답답한 경기력을 보였다.

그러나 이같은 부진에도 불구하고 결별 결정은 현지 팬들에게도 충격으로 다가오고 있다. 올러로이우 감독은 지난 2013년 7월 샤바브 알아흘리(당시 알아흘리)의 지휘봉을 잡은 후 2회 리그 우승,  AFC 챔피언스리그 준우승 등 좋은 성과를 냈기 때문이다.

한편, 올러로이우 감독은 선수 시절 1997년부터 2000년까지 ‘올리’라는 등록명으로 수원 삼성에서 활약한 바 있다.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https://asiafootballnew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