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ST

사우디 알이티하드·알나스르, ACL 라이센스 획득 실패…내년 아챔 불참

Embed from Getty Images

 

사우디아라비아의 알이티하드와 알나스르의 AFC 챔피언스리그 출전이 불발됐다.

사우디아라비아 리그 측은 17일(현지시간) 알이티하드와 알나스르가 AFC로부터 챔피언스리그 출전에 필요한 라이센스를 발급받지 못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두 팀은 내년 ACL에 참가하지 못한다.

알나스르와 알이티하드는 각각 지난 시즌 3위와 4위(알힐랄이 리그-국왕컵 더블을 달성하며 4위 팀이 출전권 획득)를 기록하며 2018 ACL 출전권을 획득했다. 그러나 라이센스 심사에서 탈락하면서 내년 대륙 대회에서 모습을 볼 수 없게 됐다. 구단의 부채 상태가 이유로 추측되고 있다.

문제는 5, 6, 7위를 기록한 알라에드, 알샤바브, 알타원 역시 라이센스를 발급받지 못했다는 것이다.

AFC 규정에 의하면 리그 순위를 통한 ACL 출전은 리그 전체 팀 수의 상위 50% 안의 순위에 든 팀에게만 허용된다. 즉, 총 14팀으로 이뤄진 사우디 리그에서는 7위 안에 들지 못한 팀은 리그 순위를 통해 ACL에 출전할 수 없다.

현지 보도에 의하면, 이에 따라 사우디아라비아에서는 알힐랄과 알아흘리 두 팀 만이 내년 ACL에 출전할 예정이다.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