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AST & AUSTRALIA

중국 슈퍼리그, 핑안 보험과 메인 스폰서십 5년 연장… 총액 1625억 규모

Embed from Getty Images

중국 슈퍼리그가 메인 스폰서십 계약을 연장했습니다.

슈퍼리그는 22일 베이징에서 핑안보험과의 메인 스폰서십 계약 연장 서명식을 계최했습니다. 계약 기간은 5년 연장된 2022년까지입니다.

총액은 10억 위안(한화 약 1625억 원)이며, 연간으로 환산하면 약 325억 원 가량입니다.

핑안보험은 2014년부터 슈퍼리그의 메인 스폰서를 맡아 왔습니다.

스타 선수들을 끌어모으며 세계적인 주목을 받고 있는 슈퍼리그는 시진핑 주석의 축구굴기 기치 속에서 하루가 다르게 급격한 발전을 이룩하며 그 가치를 높이고 있습니다.

2016 시즌 슈퍼리그의 평균 관중수는 24,159명이었으며, 올 시즌엔 더욱 상승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김대령의 아시아 축구(https://asiafootballnew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vertisements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